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어린 나무 생육 돕는 조림지 풀베기 완료

경남 거창군(군수 양동인)은 지난 9월29일 어린나무 조림지를 대상으로 시행해 온 조림지 풀베기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조림지 주변의 잡초목을 제거해 수목의 생육을 돕고, 산림 내 심은 어린 나무들이 잘 자랄 수 있도록 해 고부가가치의 숲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거창군은 올 해 사업 면적 499ha에 대해 모두베기와 둘레베기 방식으로 작업을 진행했다. 모두베기는 대상 지역의 잡초목을 전부 풀베기하는 방식이다. 둘레베기는 조림지역 둘레를 따라 약 1m 정도 빈 공간이 생기도록 풀과 잡목을 제거한다.

거창군 관계자는 “나무를 심는 것만큼 가꾸는 것도 중요하다. 어린나무들이 건강한 숲으로 자라 청정 거창의 미래를 함께할 수 있도록 건강한 산림생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빠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