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방
양산소방서, 주택 주방화재 소화기로 인명·재산 피해 막아 - 세대 내 주방 화재 발생 거주자가 소화기로 자체 진화 - 


 양산소방서(서장 전종성)는 지난 5일 13시 05분경 양산시 동면 석산리소재 주택 내 주방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 거주자가 소화기로 초기 진화하여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주택 내  음식물 조리중 발생한 화재로 거주자가 119에 신고 후 직접 소화기를 활용해 초기 진화했고, 주방의 음식물 조리 중 식용유가 과열되어 발화하여 화염이 발생했지만 소화기를 이용한 신속한 초기 진화로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특히 식용유 화재는 특성상 착화 시 표면상 화염을 제거해도 온도가 발화점 이상이기 때문에 재 발화하기 쉬운 특성을 갖고 있기 때문에 식용유 등을 많이 사용하는 주방에서 튀김기구 화재 발생 시 진화를 위해 물을 뿌리면 폭발적으로 급격히 연소 확대 돼 인명·재산피해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양산소방서는 식용유 화재의 적응성을 갖고 있는 K급 소화기를 쓸 것을 당부한다.

전종성 서장은 "이번 화재는 시민의 적극적인 대처로 대형화재로 번질 수 있는 화재를 초기에 막을 수 있었고, 주택 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가 의무화 된 만큼 각 가정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 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협조 부탁한다"고 말했다.

경남열린뉴스  webmaster@gnopennews.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열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