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신원면 감악마을 반송(盤松), 창포원에서 빛나길마을자원 기증으로 지역발전 기원

 

 거창군 신원면 감악마을(이장 유종수)은 지난 17일 수십 년간 애지중지 키워오던 반송 2그루를 창포원에 기증했다.

 이 반송은 마을 앞 신원면 구사리 1625-4번지 일원, 건설폐기물 매립장에 있던 것으로 감악마을에서 관리해오다 지난해 매립장 사용이 종료되면서 이날 창포원으로 옮겨지게 됐다.

 유종수 이장은 “창포원에 건물이 완공되고 수목이 식재되면서 아름다운 정원의 모습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창포원이 거창의 대명사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가득 담아 자식 같은 소나무를 기증했다”고 창포원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한편, 창포원 내에는 올해 6월까지 읍·면 테마 공원을 조성할 계획으로 신원면에서도 특색 있는 나무와 조경석 등을 배치해 상징적 공간을 만들기 위한 노력으로 분주하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