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경남 유일 전기차 많이 이용해 주세요.함양군, 11일 에디슨모터스(주)서 경남도 환경친화적자동차 보급계획 설명회 개최

 

경남 도내 유일의 전기버스 제작 업체로 함양군에 소재한 에디슨모터스에서 경남도내 친환경 자동차 보급계획에 대한 설명회가 열렸다.

 함양군은 11일 오후 1시30분 에디슨모터스 함양본사 대회의실에서 경남도와 시·군 담당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환경친화적자동차 보급계획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남도에서 주관한 이날 설명회는 2019년 환경친화적자동차인 전기자동차, 전기이륜차, 수소연료전지차 등 보급계획, 전기차 구매보조금 시스템 시연 및 설명, 전기버스 시승 및 현장견학 등으로 이뤄졌다.

 이 자리에는 서춘수 함양군수, 경남도청 기후대기과 김태수 과장을 비롯한 도내 전 시·군 친환경적 자동차 보급사업 업무 담당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대책의 일환인 친환경 자동차 보급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경남도는 올해 수송분야 미세먼지를 줄이고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하기 위해 전기승용차 1,281대, 전기버스 30대 등 전기자동차 1,311대를 보급하고 전기 및 수소 연료 충전소 등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함양군도 전기차 12대, 전기버스 1대 등을 구입해 운영하기로 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정부의 미세먼지 저감대책의 추진과 친환경 자동차의 기술개발을 위해서 전기버스의 보급이 확대되어야 하며, 이 과정에서 우리 도내 기업인 에디슨모터스의 참여 기회가 많아야 한다”라고 강조하고 “그래야만 우리 도내 기업이 발전하고 우리 도의 발전도 기대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각 기관별 관용버스의 구입이나 시·군에서 지원하는 공영버스와 시내버스 교체 시 우리 도내 기업인 에디슨모터스를 많이 이용해 주시기를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남도내에서 유일하게 전기버스 및 CNG버스를 생산하고 있는 에디슨모터스(주)는 98년 ㈜한국하이바 친환경차량 사업부에서 출발해 15년 10월 중국 타이치그룹에 인수돼 TGM으로 불리다가 2017년 1월부터 강영권 대표이사가 이 회사를 인수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 185명을 고용 중으로, 앞으로 2동의 공장 증설계획 중에 있으며 4월중에는 65명 채용계획 으로 함양은 물론 함양을 떠나 대도시에 거주하는 젊은 향우들이 취업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250여명의 고용 창출과 인구유입 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