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창녕군보건소 찾아가는 복지관 고혈압·당뇨병 등록관리센터 운영5월까지 매주 화∙요일 남지종합복지관 금요일 창녕노인복지관에서 운영 

 

 창녕군보건소(소장 최원규)에서는 이번 달부터 5월까지 ‘찾아가는 고혈압·당뇨병 등록관리센터’를 매주 화요일 남지종합복지관, 금요일 창녕노인복지회관에서 오전 10시부터 11시까지 1시간 동안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창녕군의 고혈압 의료이용률은 29.88%, 당뇨병 의료이용률은 11.35%로, 각 18.34%, 7.42%인 경남평균과 19.88%, 7.9%인 전국평균보다 높아 지속적인 관리·교육 프로그램 운영이 더욱 필요한 실정이다.

 보건소에서는 지역 내 주민들을 위해 혈압·혈당·콜레스테롤 등 기초검사 및 체험·실습 등을 통한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으로 고혈압·당뇨병 등 만성질환에 대한 인지율을 높이고 ‘반복학습’을 통한 건강행태 개선 및 ‘자가 건강관리능력’을 배양시키기 위해 고·당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심뇌혈관질환예방을 위해 혈압·혈당 인지율 향상과 고혈압·당뇨병 질환자의 관리수준 향상, 심뇌혈관질환 사망률 감소 및 위험요인 관련 인식개선을 목표로 조기발견사업, 등록·관리사업, 홍보사업으로 나눠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건강한 창녕군을 만드는데 기여하고 있음을 밝혔다.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군민의 건강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경남열린뉴스  webmaster@gnopennews.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열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