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방
양산소방서, 일반음식점 화재 관계자 소화기로 화재 피해 막아  - 소화기로 적극적인 화재 초기 대응을 해 큰 피해 막아 - 


 양산소방서(서장 김동권)는 지난 15일 08시 18분경 양산시 덕계3길 소재 중화요리 식당에서 가스레인지에 튀김 유 과열 중 화재가 발생했으나,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 관계자가 소화기로 적극적인 화재 초기 대응을 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중화요리 식당에서 관계인이 영업 준비를 위해 주방 가스레인지에 튀김 유를 다량 과열 중 튀김유가 자체 발화된 것으로 추정되며,  관계자가 119에 신고 후 직접 소화기를 활용해 초기 진화했다.

김동권 서장은 “일반음식점에서는 주방 화재예방을 위해 일정규모 이상 조리시설을 갖춘 식당의 경우 'k급소화가'비치는 물론, 주방후드에 '상업용 주방 자동소화장치'를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고” 말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