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양
[함양]함양군, 산양삼 특허 기업체 이전 산업화 박차13일 관내 업체 6곳 특허기술 이전 협약, 2020함양엑스포 앞두고 8개 특허 11건 이전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준비 중인 함양군이 산양삼 관련 특허를 지역기업체에 이전하며 산양삼 산업화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함양군은 13일 오전 11시 함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서춘수 함양군수를 비롯해 산양삼 관련 특허 기술을 이전받게 되는 관내 6개 업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함양 산양삼 관련 특허기술 이전 계약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우리나라 산양삼 산업을 이끌고 있는 함양군은 향토산업 육성사업과 6차산업 지구조성사업 등을 통해 산양삼 식품 및 화장품 관련 15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에 군은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대비해 함양 산양삼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 4월말 모집공고 이후 선정심사를 거쳐 6개 업체 8개 특허 11건에 대해 기술이전을 하게 되었다.

세부적으로 △산양삼 추출물 및 죽염을 함유하는 치약 조성물 및 그 제조방법 △꾸지뽕 추출물, 산양삼 농축액 및 산양삼 열매 농축액을 함유하는 음료 조성물 △고농축 산양 산삼 경옥고 및 그 생산 출하 방법 △산양산삼 대환 및 산양산삼 대환 세트의 생산 출하 방법 △산양산삼 혼합 농축액 골드스틱 세트 및 산양산삼 혼합 농축액 용기 세트의 생산 출하 방법 △산양산삼 추출액이 함유된 액상젤리 스틱의 제조방법 △산양산삼 혼합 농축액 및 그 제조 방법, 산양산삼 혼합 농축액 액상 스틱 세트 생산 출하 방법 △산양산삼 추출액이 함유된 홍삼 절편의 제조방법 등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주)함양산양삼 3건, 자연생약초법인 2건, 덕유산초석잠약초 2건, 인산죽염 2건, KNBIO, 함양농협가공사업소가 각 1건 등을 특허 기술이전을 받아 산양삼 관련 제품을 생산하게 된다.

또한 산양삼 가공제품 개발, 품질향상, 산양삼 유통, 산양삼 해외 수출판매 등 함양군 산양삼 산업화의 성공적 추진에 상호 협력하는 것은 물론 인적, 물적 자원의 네트워크 구축, 각종 정보 교류를 통해 상호 발전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앞으로도 산양삼 연구결과에 대한 지적재산권을 확보해 함양산양삼의 우수성을 입증하고 이를 제품화해 소득창출과 산양삼 산업 발전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