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창원시, 희망피우미 국내문화캠프 성료관내 저소득층 가구 초중학생 60명 대상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 제공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0일부터 12일까지 관내 60명의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희망피우미 국내문화캠프를 가졌다고 밝혔다.

‘희망피우미’ 사업은 창원시가 전국 최초로 온라인 강의(1:1 원어민 화상영어강의,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국어‧수학 강의)와 오프라인 프로그램(국내외 문화캠프)을 연계하여 서민자녀들에게 전액 무료로 교육 지원을 해주는 사업이다. 학생들의 학업 진도 및 성과 관리와 피드백 제공까지 이루어지는 중·장기적이고 종합적인 교육 지원 사업이다.

관내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의 학생 중 학교장 추천을 통해 선발된 150명의 학생들은 이미 상반기 동안 온라인 강의를 수강하고 학습관리를 받고 있다.

시는 국내캠프 진행에 앞서 지난 6월 29일 희망피우미 학생들을 대상으로 오프라인 성취도 평가를 실시, 그간의 학습 이력 및 성과 등을 바탕으로 총 150명의 학생 중 60명의 학생을 선발하고 희망피우미 국내캠프를 실시했다.

이번에 실시된 희망피우미 국내캠프는 명문대학탐방(카이스트), 생태진로탐방(국립생태원), 혁신기업 탐방(삼성 딜라이트), 세계문화유산 탐방(고인쇄박물관), 정치문화탐방(청남대) 등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로 일정이 채워졌으며, 그 결과 참여 학생들의 만족도가 몹시 높았다.

캠프참가 학생들은 “희망피우미 원어민 화상영어를 수강하면서 아이 영어 실력이 많이 향상된 데다 즐거운 시간까지 가져 좋았다”며 “앞으로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이 열심히 공부할 수 있도록 많은 지원을 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는 하반기에도 희망피우미 사업을 보다 더 적극 추진해, 많은 서민자녀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겠다는 방침이다. 

경남열린뉴스  webmaster@gnopennews.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열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