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거창군 주상면, 우리동네 함께 나누는 삼계탕 ‘초복데이’함께하는 공동체 밥상 운영

 

거창군 주상면(면장 장시방)은 도동, 오류동, 보광마을 120여 명 주민들을 대상으로 ‘우리동네 함께 나누는 삼계탕 초복데이’ 행사를 가졌다고 12일 밝혔다.

초복데이는 ‘내 이웃은 내가 돌본다’는 인식제고 및 복지사각지대를 없애는 목적으로 2019년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경남형 특화사업의 일환으로 초복을 맞아 마을 주민들이 공동으로 여름 보양식인 삼계탕을 준비해 함께 식사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주상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삼계탕 재료 일부와 사랑의 텃밭에서 직접 수확한 감자를 지원하고, 거창군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에서는 두부와 음료수를, 여러 기관 단체에서는 공동체 밥상을 지원했으며, 마을에서는 자체 재배한 농산물과 신선한 과일을 후식으로 제공했다. .

장시방 주상면장은 “공동체 밥상의 목적은 생존뿐만 아니라 밥상을 나누는 마을주민 간 좋은 관계를 맺고, 유대감 형성을 통해 공동체를 확립해 가는 과정이기도 하다. 주민들이 함께 식사하고 소통하며 정을 나누는 마을공동체의 의미를 찾고 작은 즐거움을 함께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