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핫포토
지리산 함양곶감 만들기 한창

23일 곶감 주산지인 경남 함양군 서하면 해평마을 곶감 건조대에서 김정태씨 부부가 찬바람이 불면서 본격적인 곶감 만들기 작업을 하고 있다. 임금님께 진상하던 지리산 함양 곶감은 당도가 높고 육질이 부드러운 데다 식감도 좋아 인기를 끌고 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경남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