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마리면, 주민자치위원회 ‘Happy Birth’ 축하 선물 전달쌍둥이 출산으로 출산 기쁨도 두배

 

거창군 마리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이명순)는 지난 21일 영승마을 ‘혜은, 혜빈’ 쌍둥이 자매 가정을 방문해 거창사랑상품권, 기저귀 등 축하 선물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마리면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추진하는 “Happy Birth" 사업으로 부모가 마리면에 거주하면서 출생한 영유아를 대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인구증가시책의 일환으로 앞으로도 확대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혜은, 혜빈’ 부모는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줘서 너무 기쁜데 축하 선물까지 받으니 너무 감사하다며 앞으로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밝은 아이로 키우겠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이명순 주민자치위원장은 “소중한 새 생명의 탄생을 축하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 ‘아이 키우기 좋은 마리면’이 될 수 있도록 주민자치위원회가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최정제 마리면장도 요즘 저출산 문제가 심각한 시대에 ‘혜은,혜빈’이 탄생은 마리면의 경사라면서 출산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