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창녕]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기탁 이어져= 한국자유총연맹 창녕군지회 및 부곡면 사회단체 =

 

창녕군(한정우 군수)은 25일, 한국자유총연맹 창녕군지회(회장 하진돈)에서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300만 원을 부곡면 사회단체(22개 단체)에서, 성금 603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탁은 각 단체 회원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소외된 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지역사회의 위기 극복을 바라는 취지에서 진행됐다.

하진돈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가 침체되고 군민들이 힘들어 하는 모습을 보고 같은 지역일원으로서 힘이 되고자 회원들과 뜻을 모아 성금을 모금해 기탁했다”고 전했다.

부곡면 사회단체 관계자는“이번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속도를 보고 지역사회의 큰 위기가 닥칠 수 있겠다고 생각되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예방 대책 지원에 힘을 보태고자 각 단체 회원들이 한마음으로 성금을 모금해 기탁했다”고 전했다.

성금은 창녕군으로 지정 기탁되어 코로나19 재난구호물품 구입, 방역 등 확산방지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정우 군수는 “현재 여러 단체에서 도움의 손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군민들에게 큰 힘이 되는 성금을 선뜻 기탁해 주시는 각 단체 회원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우리군 또한 더 이상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열린뉴스  webmaster@gnopennews.com

<저작권자 © 열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열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