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북상면 자원봉사협의회, 홀몸어르신 사랑의 밑반찬 전달반찬으로 나누는 이웃 간의 따뜻한 정

거창군 북상면(면장 성수용)은 자원봉사협의회(회장 허행옥, 김재원)에서 창선마을을 방문해 ‘홀몸어르신 사랑의 밑반찬 지원사업’을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12명의 회원들이 참여해 소고기 장조림, 멸치볶음 등을 직접 조리해 관내 홀몸어르신 24세대에 전달했다.

허행옥 자원봉사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이웃 간 교류가 뜸해진 만큼 더욱 길고 외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을 어르신들을 직접 방문해 따뜻한 대화를 나눌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북상면 자원봉사협의회는 16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매년 사랑의 김장김치나누기, 이웃돕기 성금 기탁, 지역행사 자원봉사자 지원 등을 통해 주민이 주민을 돕는 따뜻하고 정감이 넘치는 사회 분위기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빠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