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방
통영소방서,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구슬땀’

통영소방서(서장 최경범)는 30일 광도면 황리 무량마을에 위치한 키위농장을 방문해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부족한 농촌일손지원으로 적기영농 실현 및 농업인의 사기 진작을 도모하기 위해 직원 13명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

봉사활동에 참가한 직원들은 키위 수확, 포장작업 및 농장 내 잡초를 제거하는 등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발생으로 인한 외국인력 유출 및 구인의 어려움 등으로 농번기 인력이 부족하다고 판단, 농번기 농촌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통영소방서 관계자는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전개하여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도와 119봉사정신을 실천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빠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