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의회/기획/특집 지방의회
신년사 통영시의회 의장 손쾌환

존경하는 통영시민 여러분!

2021년 신축년(辛丑年), 희망의 길을 밝히는 새해 아침이 밝았습니다. 힘차게 솟아올라 온 세상을 밝게 비추는 아침 해처럼 모든 시민 여러분의 가정에 희망과 기쁨이 가득하고 이루고자 하시는 일들이 뜻대로 성사되는 한 해가 되기를 마음 모아 기원합니다.

먼저, 지난 한 해 동안 변함없는 신뢰와 힘찬 응원을 보내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올리며, 올 한해도 시민 여러분의 성원에 적극 보답하는 의정활동을 펼칠 것을 약속드립니다.

지난 한 해는 다사다난하다는 말로는 표현이 안 될 정도로, 지금껏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시련을 겪었습니다. 코로나19는 단순한 질병의 차원을 넘어서 국제 정세 변화는 물론이고 국내 각종 사회·경제 이슈 등 그 어느 것도 코로나19를 떼어놓고는 논할 수 없을 정도로 우리 생활의 모든 영역을 침범하였습니다.

방역과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야 하는 지금, 우리는 지난 1년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의 위기를 냉철하게 판단·분석하여 새로운 한 해를 지혜롭게 대처하며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선제적으로 맞이하여야 할 것입니다. 우리 통영시의회는 포스트 코로나시대에도 지속가능한 행복 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더욱 힘차게 해야 할 일들을 해 나가겠습니다.

총 6,700억 원이 넘는 2021년도 예산이 효율성과 사업의 목적성에 부합하도록 쓰이는지 현장에서 직접 발로 뛰고 검증하여 예산이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하여 극심한 피로감을 느끼고 계신 시민 한 분 한 분께 고루 혜택이 전달되어 지역의 균형 있는 발전과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이 이루어지도록 예산 씀씀이를 꼼꼼하게 살피겠습니다.

또한 ‘모두가 함께하는 행복도시 통영’을 위해 시가 역점 추진해 나가고자 하는 도시재생사업, 문화도시 사업뿐만 아니라 강구안 친수시설 조성, 어촌뉴딜 300사업, 농수산 스마트화 사업, 도서지역식수원개발사업 등 시민의 삶을 풍요롭게 할 다양한 시책들이 올바른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추진사항을 현미경 점검토록 하겠습니다.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기 위해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될 주요 시책 사업에는 행정부와 함께 고민하고 적극 협력함은 물론, 시민의 뜻을 받들어 정책마다 통영시민의 다양성과 창의적 가치를 담을 수 있도록 소통과 수용에 더욱 집중하겠습니다. 또한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서 시정에 대한 견제와 감시를 게을리 하지 않으며, 늘 깨어있는 파수꾼이 되어 시민 여러분의 권익을 지키는 데 앞장서겠습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새해에도 우리 통영시의회는 ‘약속의 가치를 최우선하는 믿음의 통영시의회’로 더욱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저를 포함한 13명의 시의원은 초심을 잃지 않고 막중한 책임감과 소명의식으로 시민의 소중한 뜻을 준엄하게 받들어 신뢰받는 통영시의회가 될 수 있도록 전심전력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올 해는 신축년(庚子年) 흰 소의 해입니다.

‘우직한 소처럼 천천히 걸어서 만리를 간다’는 우보만리(牛步萬里)라는 말처럼, 다른 곳에 한 눈 팔지 않고 근면 성실한 모습으로 오직 시민 여러분의 삶에 집중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우리 사회에 돌파구를 반드시 찾아내겠습니다. 시민 여러분의 목소리를 정책으로 나타내어 그 변화가 여러분의 눈에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코로나19 방역의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시는 관계자 여러분과 전 세계에 모범이 되는 시민의식으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여 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올 한 해도 변함없는 큰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2021년 신정(新正)

통영시의회 의장 손쾌환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빠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