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 고성군, 3년 새 고성읍 시가지 교통지도 “눈에 띄게 달라졌다”

- 총 341억 들여 12개 도로 개설, 올해도 3개 도로 준공···2개 도로 신규 추진

- 교통 기반 시설 확충으로 주민 교통 불편 해소·안전 확보·삶의 질 향상 기대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고성읍 도로망 확충에 노력한 결과, 3년 새 12개 도로가 개설되며 고성읍의 교통지도가 눈에 띄게 달라졌다.

고성군은 2019년부터 총사업비 341억 원을 들여 고성읍 시가지에 12개 도로를 개설해 주민들의 교통 불편 해소와 안전 확보 등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2019년 △송학광장~교사삼거리 간 도로 △남포항 주변 도로 △교육청~정동마을 간 도로 △서원아파트~수외마을 간 도로 △KT~해양사무소 간 도로 △기월마을 연결 도로를 총사업비 199억 원을 투입해 도로를 개설했다.

이어 2020년에는 △교사삼거리~교동마을 간 도로 △보성사 주변 도로 △공룡시장~남산공원 간 도로 △기월마을 진입부 도로 등 총사업비 78억 원을 들여 준공했다.

2021년에는 △송학광장~제일교회 간 도로 △유흥아파트 주변 도로 △행복주택 주변 도로 △서부농협 주변 도로 등 총사업비 64억 원을 투입해 개설 완료했다.

더불어 올해 6월 준공을 목표로 △대성초등학교~고성초등학교 간 도로 △천리교 주변 도로 △버스터미널~기월사거리 간 도로공사도 진행하고 있어 고성읍의 교통편이 한층 더 편리해질 전망이다.

고성군은 올해 신규도로 개설 사업으로 △고성향교~남외마을 간 도로 △공룡지구대~기월리 신기마을 간 도로도 발주할 예정이다.

또한 교사 교차로~내무량 입구 간 도로는 실시설계 완료 후 하반기부터 토지 보상에 들어가고, 기월마을 입구~교사 교차로 간 도로는 실시설계를 준비하고 있다.

△고성여중~(구)농·어촌공사 간 도로 △무학마을 입구 도로 △고성초교~고성애육원 간 도로 △고성중앙교회 주변 도로는 보상비 10억을 확보해 토지 보상을 진행 중이다.

백두현 군수는 “고성읍 시가지 곳곳에서 도로가 개설되면서 고성이 새롭게 변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교통 불편 해소와 안전 확보를 위해 도로 개설 사업을 계속해서 추진하는 한편, 군민들의 편리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완중 기자  ds5orf@naver.com

<저작권자 © 열린빠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완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